영남 유림 둘로 갈랐던 서애와 학봉 가문 400년 묵은 갈등 해소
'병호시비(屛虎是非) 종지부 찍은 화해의 장, 호계서원 복설 및 추향례 계기로..'
박외영 기자 / 2020년 11월 20일
SNS 공유
↑↑ 호계서원 복설추진위원회(회장 노진환)는 20일 호계서원 복설(復設) 고유제 행사를 개최하고 영남유림 간 해묵은 갈등을 완전히 해소하는 대통합의 자리를 마련했다.(사진제공=한국국학진흥원)

(경북=뉴스114) 영남유림을 대표하는 서애 류성룡 선생 가문과 학봉 김성일 선생 가문의 400년 묵은 갈등(병호시비)이 20일 열린 호계서원 복설 고유제를 계기로 화해의 길로 들어섰다.

영남의 유림간 갈등은 호계서원 내 학봉 김성일과 서애 류성룡의 위패 서열을 두고 벌어진 병산서원과 호계서원 사이의 대립으로, 갈등이 깊어지면서 400여년간 영남유림을 둘로 갈라놓았었다.
↑↑ 호계서원(사진제공=한국국학진흥원)

서애 류성룡 가문측은 서애가 영의정을 지냈기 때문에 위패를 상석인 퇴계선생의 동쪽에, 학봉 김성일은 서쪽에 두자고 주장했으나 학봉 가문은 김성일이 나이가 4살 위이기 때문에 퇴계선생의 동쪽에 두어야 한다고 주장하며 갈등을 빚어왔다.

호계서원은 조선시대를 대표하는 서원 중 하나로 1573년 여강서원으로 창건된 후 숙종 2년(1676년) 사액되면서 호계서원으로 명칭을 바꿨다.

이후 대원군의 서원철폐령 때 철거 후 7년 뒤 강당만 새로 지은 채 남겨졌다가 안동댐 건설로 1973년 임하댐 아래로 이건 됐으나, 습기로 서원건물 훼손이 우려되자 지역유림 등에서 이건과 복원을 요청했다.
↑↑ 경북도가 65억원을 들여 복설한 호계서원(사진=한국국학진흥원)

이에 경북도는 2013년부터 총사업비 65억원을 들여 도산면 서부리로 이건 및 복원을 추진해 지난해 말 안동시 도산면 한국국학진흥원 부지에 복설했다.

경상북도 유형문화재 제35호로 지정된 호계서원은 1만㎡의 부지에 13동의 서원건물로 구성됐으며, 총 93칸에 이른다.

복설된 호계서원은 ‘병호시비(屛虎是非)’라는 400년간 이어진 영남유림 간 갈등에 종지부를 찍는 징표가 됐다.

‘병호시비(屛虎是非)’는 퇴계선생의 제자 서애 류성룡과 학봉 김성일선생을 배향하는 과정에서 위패를 놓는 서열 문제가 불거지면서 발생한 3차례의 시비로서, 영남유림 대표 두 가문이 400여년 갈등을 겪어왔다.

이런 해묵은 갈등이 이번 호계서원 복설과정에서 경북도의 중재로 류성룡을 퇴계 위패의 동쪽에, 김성일을 서쪽에, 김성일의 옆에 그의 후학인 이상정을 배향하기로 합의하면서 영남유림 간 오랜 갈등이 비로소 해결됐다고 봤다.
↑↑호계서원에서 20일 서애 류성룡 가문과 김성일 가문,, 이상정 가문 등이 참여해 고유제를 지내고 있다.


호계서원 복설추진위원회(회장 노진환)는 20일 호계서원 복설(復設) 고유제 행사를 개최하고 영남유림 간 해묵은 갈등을 완전히 해소하는 대통합의 자리를 마련했다.
 
이날 열린 고유제는 호계서원의 복설 소식을 널리 알리고, 경북정신문화의 발전을 기원하는 자리로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임종식 경상북도교육감, 윤동춘 경북경찰청장, 권영세 안동시장을 비롯해 각 기관단체장 및 유림대표 등 50여명이 참석했으며 함께 기념했다.

이날 초헌관으로 참석한 이철우 도지사는 “이번 호계서원의 복설은 영남유림의 합의에 의해 대통합을 이루어낸 성과”라며, “화합, 존중, 상생의 새 시대를 여는 경북 정신문화의 상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이러한 화해와 대화합의 상생 메시지가 지역의 미래를 좌우할 통합신공항 건설과 대구‧경북행정통합을 성공적으로 이끄는 정신적 구심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외영 기자 / 2020년 11월 20일
저작자권 ⓒ뉴스114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테고리별 인기기사
정치 경제 사회 대학/교육
최신기사
【장애인 시민기자 체험】 정원가꾸기
(대구=뉴스114) 지난 4월 노세중 위원장님이 고추묘종과 상추묘종을 가지고 오셔서 심고 계셨습니다. 위원장님이 물을 주고 계셨지만 정원바닥도 색깔있는 빗자루로 쓸고 계셨고, 지난달 31일 월요일은 지홍이도 사무실 밀대로 닦고 청소했고, 위원장님은 물을 받아서 바닥에 물붓고 동료 박지홍이는 사무실 말고 다른데 바닥 밀대로 청소했고, 저도 사무실 컴퓨터 책상
【전미진 시민기자】 기자 / 2021년 06월 21일
울산도서관, 가족 뮤지컬 ‘브레맨 음악대’ 무대 올려
(울산=뉴스114)가족뮤지컬 ‘브레맨 음악대’가 무대에 오른다.울산도서관은 오는 26일 오전 11시 울산도서관 1층 대강당에서 ‘6월 문화가 있는 날 행사’로 울산에서 활동하는 ‘극단 지니’의 가족뮤지컬 ‘브레맨 음악대’를 공연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코로나19로 지친 울산시민들이 남녀노소 관계없이 즐겁게 ..
남경훈 기자 / 2021년 06월 21일
울산시, ‘태화강 생태관광지역 명소 체험 행사’ 마련
(울산=뉴스114)태화루 앞에 절벽에 군락을 이루고 있는 희귀 수목 ‘모감주나무꽃’을 감상하는 ‘태화강 생태관광자원 명소 체험행사’가 처음으로 열린다. 울산시와 태화강생태관광협의회(회장 박창현)는 오늘부터 7월 4일까지 태화강 태화루 조망지역에서 ‘모감주나무 꽃’을 감상하는 ‘태화강 생태관광지역 명소 체..
남경훈 기자 / 2021년 06월 21일
울산시, “울산 해안으로 희귀 도요, 물떼새들이 왔다”
남경훈 기자 / 2021년 06월 21일
울산박물관, 개관 10년 울산의 열린 복합문화공간으로 ‘우뚝’
(울산=뉴스114)울산박물관이 열린 복합문화공간으로 우뚝 섰다.울산박물관(관장 신형석)은 개관 10주년을 기념해 오는 22일 하루 동안 다양한 개관 10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기념행사는 이날 오전 10시 40분 울산박물관 강당에서 울산시립교향악단 현악앙상블팀의 축하공연으로 시작된다.이어 오전 11시에 박..
남경훈 기자 / 2021년 06월 21일
복지·장애인 뉴스114TV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교육 오피니언 레저·생활
전체기사 미래산업 장애인시민
농어촌 MICE 경상남도  
X
http://m.yntopnews.com/view.php?idx=93852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PC버전
제호 : 뉴스114
주소 : 경북 경산시 강변서로 53길 15-5(정평동)
대표전화 : 1588-6821 / 팩스 : 053-801-8604
등록번호 : 경북,아00453 / 등록일 : 2018년 02월 19일
발행인 : 하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영택
mail : news0114tv@naver.com
뉴스114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 뉴스114 All Rights Reserved.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