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 유림 둘로 갈랐던 서애와 학봉 가문 400년 묵은 갈등 해소
'병호시비(屛虎是非) 종지부 찍은 화해의 장, 호계서원 복설 및 추향례 계기로..'
박외영 기자 / 2020년 11월 20일
SNS 공유
↑↑ 호계서원 복설추진위원회(회장 노진환)는 20일 호계서원 복설(復設) 고유제 행사를 개최하고 영남유림 간 해묵은 갈등을 완전히 해소하는 대통합의 자리를 마련했다.(사진제공=한국국학진흥원)

(경북=뉴스114) 영남유림을 대표하는 서애 류성룡 선생 가문과 학봉 김성일 선생 가문의 400년 묵은 갈등(병호시비)이 20일 열린 호계서원 복설 고유제를 계기로 화해의 길로 들어섰다.

영남의 유림간 갈등은 호계서원 내 학봉 김성일과 서애 류성룡의 위패 서열을 두고 벌어진 병산서원과 호계서원 사이의 대립으로, 갈등이 깊어지면서 400여년간 영남유림을 둘로 갈라놓았었다.
↑↑ 호계서원(사진제공=한국국학진흥원)

서애 류성룡 가문측은 서애가 영의정을 지냈기 때문에 위패를 상석인 퇴계선생의 동쪽에, 학봉 김성일은 서쪽에 두자고 주장했으나 학봉 가문은 김성일이 나이가 4살 위이기 때문에 퇴계선생의 동쪽에 두어야 한다고 주장하며 갈등을 빚어왔다.

호계서원은 조선시대를 대표하는 서원 중 하나로 1573년 여강서원으로 창건된 후 숙종 2년(1676년) 사액되면서 호계서원으로 명칭을 바꿨다.

이후 대원군의 서원철폐령 때 철거 후 7년 뒤 강당만 새로 지은 채 남겨졌다가 안동댐 건설로 1973년 임하댐 아래로 이건 됐으나, 습기로 서원건물 훼손이 우려되자 지역유림 등에서 이건과 복원을 요청했다.
↑↑ 경북도가 65억원을 들여 복설한 호계서원(사진=한국국학진흥원)

이에 경북도는 2013년부터 총사업비 65억원을 들여 도산면 서부리로 이건 및 복원을 추진해 지난해 말 안동시 도산면 한국국학진흥원 부지에 복설했다.

경상북도 유형문화재 제35호로 지정된 호계서원은 1만㎡의 부지에 13동의 서원건물로 구성됐으며, 총 93칸에 이른다.

복설된 호계서원은 ‘병호시비(屛虎是非)’라는 400년간 이어진 영남유림 간 갈등에 종지부를 찍는 징표가 됐다.

‘병호시비(屛虎是非)’는 퇴계선생의 제자 서애 류성룡과 학봉 김성일선생을 배향하는 과정에서 위패를 놓는 서열 문제가 불거지면서 발생한 3차례의 시비로서, 영남유림 대표 두 가문이 400여년 갈등을 겪어왔다.

이런 해묵은 갈등이 이번 호계서원 복설과정에서 경북도의 중재로 류성룡을 퇴계 위패의 동쪽에, 김성일을 서쪽에, 김성일의 옆에 그의 후학인 이상정을 배향하기로 합의하면서 영남유림 간 오랜 갈등이 비로소 해결됐다고 봤다.
↑↑호계서원에서 20일 서애 류성룡 가문과 김성일 가문,, 이상정 가문 등이 참여해 고유제를 지내고 있다.


호계서원 복설추진위원회(회장 노진환)는 20일 호계서원 복설(復設) 고유제 행사를 개최하고 영남유림 간 해묵은 갈등을 완전히 해소하는 대통합의 자리를 마련했다.
 
이날 열린 고유제는 호계서원의 복설 소식을 널리 알리고, 경북정신문화의 발전을 기원하는 자리로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임종식 경상북도교육감, 윤동춘 경북경찰청장, 권영세 안동시장을 비롯해 각 기관단체장 및 유림대표 등 50여명이 참석했으며 함께 기념했다.

이날 초헌관으로 참석한 이철우 도지사는 “이번 호계서원의 복설은 영남유림의 합의에 의해 대통합을 이루어낸 성과”라며, “화합, 존중, 상생의 새 시대를 여는 경북 정신문화의 상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이러한 화해와 대화합의 상생 메시지가 지역의 미래를 좌우할 통합신공항 건설과 대구‧경북행정통합을 성공적으로 이끄는 정신적 구심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외영 기자 / 2020년 11월 20일
저작자권 ⓒ뉴스114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테고리별 인기기사
정치 경제 사회 대학/교육
최신기사
경북도청에 오시면, 로봇에게 안내 받아 보세요!
(경북=뉴스114) 경상북도는 성큼 다가온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일상이 될 로봇을 도민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도본청 로비 기획전시관에 인공지능(AI) 안내로봇을 배치해 운영하고 있다. 지난 6월부터 도청 로비에서 경북의 자랑스러운 유산인 ‘선비정신’을 테마로 한 기획전시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 전시관을 개방형 공간으로 조성해 공공청사의 경직된 이미지를
박외영 기자 / 2020년 11월 29일
경북소방본부 겨울철 화재로 특히 인명과 재산피해 커
(경북=뉴스114) 경북소방본부는 겨울철에 난 화재를 분석한 결과 화재에 따른 인명과 재산피해가 크게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경북소방본부가 29일 지난 10년동안 겨울철(12~2월)에 발생한 화재를 분석한 결과, 화재 4700건, 인명피해 252명(사망 45, 부상 207), 재산 피해 522억여원으로 집계됐다.
박외영 기자 / 2020년 11월 29일
장상수 의장, 정세균 국무총리에 지역 현안 다양하게 건의
(대구=뉴스114) 대구광역시의회 장상수 의장은 28일 대구를 찾은 정세균 국무총리를 만나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의 조속한 추진과 통합신공항의 지역 거점공항으로서의 위상 보장 등 다양한 지역 현안을 건의했다.
박외영 기자 / 2020년 11월 29일
경북도교육청, 교육행정기관 홈페이지 통합 완료
경상북도교육청정보센터(관장 손경림)는 지난 7월부터 '교육행정기관 홈페이지 통합 구축 사업'을 추진하여 11월 30일 구미교육지원청 외 8개 기관의 홈페이지를 오픈함으로써 경상북도교육청 산하 전체 교육행정기관 34개 기관 홈페이지의 통합을 완료한다고 밝혔다.
정황 기자 / 2020년 11월 29일
강관 기술센터 준공... 전국 유일 강관분야 전문 지원시설 구축
(경북=뉴스114) 경상북도는 27일 포항 블루밸리국가산업단지 내에 구축한 강관 기술센터(이하 기술센터)에서 도, 포항시, 도․시의회, 강관기업 및 지역 유관기관 대표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준공식을 가졌다.
박외영 기자 / 2020년 11월 28일
지역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교육
오피니언 기획특집 전체기사
IT 복지·스포츠 경상남도
부동산 해외뉴스  
X
http://m.yntopnews.com/view.php?idx=93852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PC버전
제호 : 뉴스114
주소 : 경북 경산시 강변서로 53길 15-5(정평동)
대표전화 : 1588-6821 / 팩스 : 053-801-8604
등록번호 : 경북,아00453 / 등록일 : 2018년 02월 19일
발행인 : 하연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영택
mail : press@yntopnews.com
뉴스114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 뉴스114 All Rights Reserved.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