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일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기자간담회 개최, 제60회 한국민속예술축제 신진X미술관 사업 소개 및 쇼케이스 선보여
기자 / 2019년 09월 05일
공유 / URL복사
↑↑ 한국민속예술축제 출연진
ⓒ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PARTⅠ과거와 현재의 공존]

제60회 한국민속예술축제
사라져가는 옛 삶의 기록, 민속예술 발굴과 재현의 60년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와 서울특별시(시장 박원순)가 공동 주최하고 (재)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정성숙)과 한국민속예술축제추진위원회가 주관하는 ‘제60회 한국민속예술축제’와 ‘제26회 전국청소년민속예술제’가 10월 2일(수)부터 4일(금)까지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중앙광장에서 개최된다.

1958년 서울, 대한민국 수립 10주년 기념행사로 출발한 ‘한국민속예술축제’는 전국에 전래되어 온 민속예술을 발굴하며 우리 민족 고유의 문화 형질을 지키는데 앞장서 왔다. 1994년부터는 대한민국의 미래인 청소년들에게 민속예술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전승을 위해 ‘전국청소년민속예술제’를 병행하며 국내 최대 규모의 민속축제로 성장했다.

그 결과 700여 종목의 민속예술이 발굴, 재현되었으며 그 중 고성오광대놀이·남사당풍물놀이 등 37종목은 국가중요무형문화재로, 동래학춤·멸치후리는 노래 등 101종목은 시·도무형문화재로, 줄다리기·해녀놀이 등 12종목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지정되며 명실공히 무형문화재 산실 역할을 담당했다.

올해는 특히 60주년을 맞아 1회 대통령상을 수상한 ‘하회별신굿탈놀이’를 비롯해 역대 국무총리상 이상을 수상한 단체들의 왕중왕전으로 치러진다. 전국 16개 시·도 및 이북 5도에서 선발된 21개 단체 1700여 명이 함께하며 옛 삶의 원형을 다채롭게 풀어낸다.

특히 민속예술을 특화한 체험전이 이목을 끈다. 농악·탈춤·민속놀이·농요로 나뉜 체험장에서는 농악 고깔 만들기, 고성오광대 탈 만들기, 모내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되어 잊혀가는 옛 풍습을 몸으로 익히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한다.

이 밖에도 60년 역사를 기념하는 다큐멘터리 제작, 민속예술 전승자 채록, 10년사 백서 편찬까지 민속예술의 역사를 기록하는 사업이 다채롭게 펼쳐진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한국민속예술축제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PARTⅡ현재와 미래의 공존]

The Art Spot Series <신진×미술관>
충돌과 합, 융합이 빚어내는 전통의 미래

현대적 공간에서 전통의 동시대성을 모색하는 ‘문화공간음악회’가 신진 예술가 지원 프로젝트로 새로운 시즌 <신진×미술관>을 연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의 대표적인 미래인재 육성사업 ‘신진국악실험무대’를 통해 발굴된 신진예술단체 중 성악, 기악, 무용 분야의 우수 세 팀을 선정, 전시와의 융합 공연을 펼친다. 신진예술가들에게는 자신의 예술 세계를 다질 장으로 관객에게는 이색 공연으로 색다른 감흥을 깨운다. 9월 15일(일) 백남준아트센터를 시작으로 10월 5일(토)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10월 26일(토) 영은미술관에서 만나볼 수 있다.

협업의 미학, 3명의 멘토 × 3명의 신진

<신진×미술관>은 신진예술가와 멘토들의 협업을 통해 신진들의 예술적 성장을 돕는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은 이나래(성악, 2015 신진국악실험무대), 앙상블본(기악, 2017 신진국악실험무대), 아트.선(art.sun, 무용, 2017 신진국악실험무대)을 주목했다. 장르의 변용에 있어 자신만의 색을 구축한 이나래, 공동창작으로 오늘의 전통을 노래하는 앙상블본, 한국춤 문법 안에서 공감각적인 움직임을 선보이는 아트.선 등 이들의 무한한 성장 가능성을 높이 샀다.

신진들을 위해 독자적인 창작 프로세스를 정립한 박민희(성악), 이아람(기악), 장혜림(무용)이 멘토로 나서 그들의 창작 노하우를 나눈다. 여러 실험과 경험으로 자신만의 예술세계를 구축한 선배들의 멘토링은 후배들에게 창작활동의 방향성 및 작업의 기술적 대응 등 실질적인 도움은 물론 이들의 협업이 만들어낼 예술적 시너지에 기대감을 갖게 한다.

전통예술과 미술관의 이유 있는 만남

전통예술의 색다른 매력을 찾고자 미술관을 찾았다. 시간예술인 전통예술과 공간예술인 전시의 융합으로 지금껏 느껴보지 못한 새로움을 제안한다.

박민희 멘토와 이나래는 백남준아트센터의 <생태감각>과 만난다. <생태감각>은 지구 생태계에 막강한 영향력을 행사해온 인간의 권위에 의문을 제기하며 공존과 공생을 모색한다. 이나래는 조은지 작가의 <문어적 황홀경>, 박민하 작가의<대화-77-08-12> 등으로부터 영감을 받아 소리와 각각의 전시와의 새로운 관계 맺기를 시도한다.

이아람 멘토와 앙상블본은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의 정조의 이상과 죽음을 다룬 <셩: 판타스틱 시티>와 함께 한다. 이들은 조선의 선비들이 즐겼던 ‘풍류음악’과 백성의 삶이 녹아있는 ‘무속 음악’을 바탕으로 정조를 새롭게 사유한다.

장혜림 멘토와 아트.선은 한국 현대미술을 대표하는 방혜자의 예술세계를 다룬 영은미술관의 <빛의 세계를 그리다>를 몸의 언어로 풀어낸다. 아트.선은 방혜자의 우주적이며 유현한 그림을 배경으로 화백의 수필 ‘마음의 침묵’의 텍스트들을 전통춤 문법으로 풀어낸다.

모든 공연은 무료로 진행되며, 자세한 정보와 사전 예약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누리집에서 가능하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개요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은 전통예술의 보존 전승을 통한 국민의 문화향수 기회확대와 전통공연예술의 보존 진흥에 기여함을 목적으로 한다.

언론연락처: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홍보대행 스토리피 홍보마케팅팀 홍세빈 대리 010-8875-0304 한국민속예술축제 문의 02-580-3283 <신진×미술관> 문의 02-580-3281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
포토갤러리
낙원악기상가, 서울시와..
문피아, 인기 웹소설 ‘..
오숙환 개인전 ‘자연의..
카테고리별 인기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교육
1  엑슨모빌, 배터리 전기 자동차용 모빌 EV 제품 출시
2  리튬 배터리 기업 Lithium Werks, 시스템 통합 사업자 LiiON 인수
3  엑슨모빌과 포르쉐의 모터스포츠 기술 협력, 포뮬러 E로 확대
4  [동정] 김문오 달성군수
5  경북도의회 선산봉황시장 찾아 장보기 행사 실시
6  [동정] 전찬걸 울진군수
7  [동정] 황천모 상주시장
최신뉴스
한화, 7개 계열사 대표이사 내정 인사 발표
기자 / 2019년 09월 23일
구립은평뉴타운도서관, 2019 과학문화 민간활동지원 사업 호기심 과학교실 운영
기자 / 2019년 09월 23일
낙원악기상가, 서울시와 함께하는 체험 프로그램 모집 시작
기자 / 2019년 09월 23일
‘눈을 뗄 수 없는 강렬한 우리 춤’… 국립무용단 레퍼토리 ‘회오리’ 10월 3일 공연
기자 / 2019년 09월 23일
문피아, 인기 웹소설 ‘전지적 독자 시점’ 공식 굿즈 제공 이벤트 진행
기자 / 2019년 09월 23일
오숙환 개인전 ‘자연의 호흡, the Breath of Nature’ 개최
기자 / 2019년 09월 23일
미래엔, ‘미디어 리터러시와 교육’ 관련 교사·학생 1648명 대상 설문조사 실시
기자 / 2019년 09월 23일
지역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교육
오피니언 기획특집 전체기사
IT 정부 경상남도
X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PC버전
제호 : 영남탑뉴스
주소 : 경북 경산시 강변서로 53길 15-5(정평동)
발행인 : 하연희
편집인 : 안상수
mail : press@yntopnews.com
Tel : 053-721-6226 / H.P : 010-2181-2300
Fax : 053-801-8604
인터넷신문사업등록증 : 경북,아00453(2018년 02월 19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영택
Copyright ⓒ 영남탑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TOP